오늘의 거짓말 - 정이현

작가 정이현씨의 새 작품집이 나왔다. 정이현씨는 낭만적 사랑과 사회 이래로 쭉 주목해온 몇 안 되는 국내 작가 중 한 명인데, 지난해 조선일보를 통해 달콤한 나의 도시를 연재하고 큰 인기를 얻었다.…

Continue Reading

화차

이유를 독파한 지 일년이 지난 후에 처음으로 미야베 미유키의 작품을 읽었다. 그 동안 미야베 미유키의 책이 10여 권이나 소개된 걸 생각하면 나 자신도 깜짝 놀랄 정도로 시간이 지났다. 이유를 읽고…

Continue Reading

1949년 작품 Fountainhead

건축가 하워드 로크 Howard Roark 역에 게리 쿠퍼 Gary Cooper, 도미니크 Dominique 역에 패트리샤 닐 Patricia Neal이 출연한 1949년도 작품 마천루 Foundtainhead를 드디어 보고 말았다. 숙원 성취한 셈이다. 아인 랜드…

Continue Reading

Best books in this year

2006년에 완독한 50여 권의 주옥 같은 책을 꼽아봤다. 2006년에 발행된 책을 기준으로 선정한 것이 아님을 유의하길 바란다. 1/3 정도의 책만 감상문으로 링크가 걸려 있고, 나머지는 온라인 서점으로 연결되어 있다. 감상문을…

Continue Reading

레벌루션 NO.3

가네시로 가즈키의 작품은 독특하다. 소설 속 주인공은 재일한국인이나 공부와는 담 쌓은 문제아와 같이 열외자들이다. 사회는 이들을 무시하고 차별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들은 불평하는 법이 없다. 주변에 휩쓸리는 법 없이 자신의 삶을…

Continue Reading

1파운드의 슬픔

4teen에 이어 이시다 이라의 1파운드의 슬픔을 읽었다. 1파운드의 슬픔이란 어느 정도의 무게일까?, 얼마나 슬프면 감정의 무게를 느낄 수 있는 것일까? 이런 어설픈 망상 속에서 책을 집어들었건만, 슬픈 이야기는 코빼기도 보이지…

Continue Reading

밤의 피크닉, 온다 리쿠

북고(北高)는 매년 이틀에 걸쳐 80km를 걷는 보행제라는 행사를 치룬다. 도다 시노부, 니시와키 도오루, 고다 다카코, 유사 미와코 네 사람에겐 이 날의 보행제가 고교 마지막 행사다. 삼월은 붉은 구렁을에 감동 받은…

Continue Reading

달콤한 나의 도시

평소와 다름없이 파이어폭스를 연다. 지메일에 넘쳐나는 메일 중 서너개만 골라 읽고, 나머지는 휴지통에 버린다. 스포츠투데이 사이트에 가서 츄리닝을 보고, 결혼 소식을 알린 성게군에게 마음 속으로 축하 인사를 건낸다. 그리고 블로그라인에…

Continue Reading

Lord of the Flies : William Golding

몇년 전에 영문학 과제로 썼던 글이다. 자료 정리하는 중이다. 작가 소개 : William (Gerald) Golding 윌리엄 골딩은 영국의 콘월에서 태어나 옥스퍼드의 브레이스노스 대학에서 수학하며 처음에는 자연과학을 공부했다. 그러나 적성에 맞지…

Continue Reading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