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식당

연어뱃살덮밥은 간이 적당하고 연어는 두툼하다. 짬뽕은 어마어마한 크기라서 한 테이블에 하나만 주문가능하다. 불맛이 있고 사골 육수에 얼얼하지는 않은 정도의 매운 맛이 적당하다. 채소도 아삭아삭 씹힌다. 어떤 맛집을 가도 짬뽕은 짬뽕일…

Continue Reading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