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리에 바다에 가라앉는 열매

  • Post author:
  • Post category:
  • Post comments:1 Comment
  • Post last modified:February 7, 2020

보리의 바다에 가라앉는 열매

이것은 내가 낡은 가죽 트렁크를 되찾을 때까지의 이야기다.

기억이라는 것은 완만한 나선을 그리는 것 같다. 한참을 걸어왔구나 싶지만, 낡은 시간은 마치 나선계단에 서 있을 때처럼 바로 발밑에 있다. 몸을 내밀어 아래로 꽃을 던지면, 앞서 자신이 걸어온 그림자 위에 떨어질 것이다.

글쓰기 책에서 예로 나옴직한 모범적인 시작이다. 낡은 시간나선계단이라니. 어디서 이런 멋드러진 표현을 찾아냈을까? 처음 두 문단을 읽자마자 입안에 감질맛이 남는다. 어서 빨리 다음 문장으로, 그 다음 문장으로. 순식간에 읽어내려간다. 일본 작가에게서 흔히 찾아볼 수 있는 화려한 색채의 문장에 눈이 만족스럽다.

온다 리쿠는 정말 멋진 이야기를 만들어낸다. 힌트를 하나하나 추적하고 재구성하여 사건의 전모를 밝히는 지적 즐거움이 있는 이야기는 아니지만, 항상 흥미진진하고 신비로움을 물씬 자아낸다. 삼월은 붉은 구렁을 연작 중 하나인 이 소설은 모태가 된 작품과는 또다른 즐거움을 준다. 중간 쯤에서 사건의 전모를 예측할 수 있었다. 아무래도 삼월은 붉은 구렁을을 읽었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재미가 반감되지는 않았다. 그만큼 이야기가 재미있다는 반증이 아닐까?

한마디 더! 삼월은 붉은 구렁을과는 별개의 소설이라고 볼 수도 있지만, 그래도 순서대로 읽으면 훨씬 더 즐거울 것이다.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follow me
  • 문득, 한국전쟁 때 우리를 도와준 비백인이 적지 않은데 이런 언행을 일삼는 건 배은망덕하지 않나? 의리없고 배은망덕한 인간이 난 싫더라 https://t.co/iQvNMqnauQ
    18 hours ago
  • 첨언하자면 백오피스가 아닌 사람에게 노하우가 있는 상황도 경계해야 한다. 사업 확장이 안 된다
    1 day ago
  • 1. 데이터를 쌓아서 잘 보여주는가 2. 데이터에 기반해서 내가 의사결정을 할 수 있는가. 달리 말해 데이터에 기반해 내 서비스를 개선하는 일련의 피드백 루프를 수행할 수 있는가 길게 이야기했는데 간단히… https://t.co/OhIRZflJqd
    1 day ago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Lates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