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 술

  • Post author:
  • Post category:
  • Post comments:0 Comments
  • Post last modified:February 8, 2020
2,000원으로 밥상 차리기 2010.510점

그리고책 편집부 엮음/그리고책

요리할 때 술을 자주 쓴다. 그런데 이게 또 초보에겐 긴가민가한 부분이 있으니 정확하게 알아두면 좋다.

청주

가게에선 흔히 청하 등의 상표명을 달고 나온다. 정종과 청주는 같은 술이다. 청주는 고기 누린내와 생선 비린내를 제거한다. 그래서 밑간할 때 쓴다.

맛술

미림 등의 상표명을 달고 나온다. 청주와 달리 요리 마지막에 주로 쓴다. 닭고기, 쇠고기, 해산물이 들어간 육수나 마른 반찬, 양념장에 넣으면 감칠맛, 향, 윤기가 더하다. 다만 맛술엔 당이 들어 있으므로 주의한다. 맛술을 쓸 땐 설탕의 양을 조절해야 한다.

소주

돼지고기(족발, 보쌈 등)를 삶을 때 고기를 연하게 하고 누린내를 없앤다. 센불에 충분히 끓여 알코올을 날려야 쓴맛이 남지 않는다.

와인

  • 레드와인: 고기 요리.

  • 화이트와인: 생선 및 조개 요리.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follow me
  • 싸이월드 법인가 뭔가 화제였는데 이런 게 훨씬 현실적인 접근이다 https://t.co/fSB9LiMYzO
    23 hours ago
  • 시장을 좋게 보는 사람을 좋게 볼 근거를 찾고 그렇지 않은 사람은 나쁘게 볼 근거만 열심히 찾네. 그 반대로 해야 얻는 게 있을텐데
    24 hours ago
  • 일본이 liberal country 라는 말이 마음에 걸리네 https://t.co/aLteP9gEE8
    2 days ago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Lates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