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hList : 누가 소프트웨어의 심장을 만들었는가

겐도형 블로그에서 글을 읽다보니 ‘박상민’이라는 분의 블로그까지 따라가게 됐다. 그곳에서 ‘누가 소프트웨어의 심장을 만들었는가’에 대한 간단한 감상문을 읽었다. HyperText의 개념이 상당히 오래 전에 제시된 것은 알고 있었다. 그러나 누가 이 개념을 제시했는지 몰랐었다. 4주 훈련 떠나기 전에 이 책을 사서 읽어보자.

Update 2006.06.03
결국 누가 소프트웨어의 심장을 만들었는가를 사서 읽었다.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