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 를 수정하자.

<title/>는 Semantic 측면에서도 중요하지만, 실용적인 이유에서도 중요합니다. 이에 대해 세라비형이 쓴 글이 있습니다. <title/>의 중요성이라는 글입니다. 이 글을 읽고 나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이 블로그를 점검했습니다. 블로그 개편 후에 모든 페이지의 title 값이 KAISTIZEN 으로 바뀌었다는 사실을 알고, 모두 수정했습니다. 덤으로 CSS 파일의 주소를 잘못 적은 페이지도 찾아서 수정했습니다.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