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파이어폭스 확장기능들

  • Post author:
  • Post category:
  • Post comments:9 Comments
  • Post last modified:July 19, 2011

자주 쓰는 확장기능

FireGesture

마우스 제스처 기능을 제공한다. 내가 주로 쓰는 기능은 탭 닫기, 링크 열기, 뒤로 가기, 앞으로 가기 등 대여섯 가지 뿐이라 평가하긴 그렇지만 개인적으론 만족한다. 가끔은 윈도우 탐색기에서도 마우스를 휙 움직이다가, 어라, 왜 뒤로 안 가지?하고 착각할 때도 있다.

Adblock Plus

구글 애드센스 같은 광고 서비스를 통해 블로깅도 하고 수익도 거둔다면 좋은 일이지만, 컨텐츠가 어디 있는지 알기 힘들 정도로 광고로 뒤덮은 경우가 많다. 그래서 Adblock Plus를 쓰기 시작했다.

All-in-One Sidebar

사이드바에서 북마크, 방문 사이트 기록, 다운로드, 확장기능 등을 모두 다루게 해준다. 팝업 창을 보지 않아도 되어 좋다. 다만, 최신 버전에선 다운로드 받은 파일 목록이 안 지워지는 버그가 있다. 뭐, 큰 문제는 아니다.

Delicious Bookmarks

북마크 공유 사이트인 Del.icio.us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확장기능이다. 파이어폭스 북마크엔 자주 들리는 사이트만 올려놓고, 인상적인 웹 페이지라던가, 가끔 가는 사이트는 del.icio.us에 기록한다.

Foxmarks Bookmark Synchronizer

파이어폭스 북마크를 동기화해준다. 한때는 북마크, 쿠키, 암호 등 모든 세션 정보를 동기화해주는 Google Browser Sync를 쓴 적도 있지만, 버그 때문에 북마크가 엉킨 기억도 있고, 회사에서 하던 일과 집에서 하는 일이 다를 때가 많아 북마크 동기화만 하게 됐다.

WebMail Notifier

보기 드물게 한국 사람(Byungwook Kang)이 만든 파이어폭스 확장기능이다. 설정해놓은 이메일 계정에 메일이 도착하면 이를 알려준다. 한국인이 만든 만큼 구글, 야후, 핫메일, 다음, 엠파스, 네이트 같은 친숙한 사이트를 지원한다.

PicLens

구글 이미지 검색이나 Flickr 등의 사진 공유 서비스와 연동하여, 사진을 3D 슬라이드로 보여주고 탐색할 수 있게 해준다.

PDF Download

웹 서핑하다 찾은 PDF 파일을 파이어폭스 안에서 열 건지, 파일로 다운로드 받아 볼 건지 등을 선택할 수 있게 된다. 거의 필수 유틸리티 아닐까?

Video DownloadHelper

유투브 같은 사이트에서 동영상 스트리밍을 파일로 다운로드 받게 해준다.

McAfee SiteAdvisor

방문한 웹 사이트가 안전한 곳인지 아닌지를 판별해준다. 해당 사이트 도메인에서 스파이웨어 등이 발견된 적이 있는지 알려주는데, 컴퓨터 전문가가 아닌 사람들에게 특히 유용해서 집에서 요긴하게 쓴다.

가끔 쓰지만 유용한 확장기능

Google Gears

구글 리더나 Remember the milk에서 요긴하게 쓰인다. 인터넷이 끊겨도 기존 데이터를 로컬에 다운로드 받아볼 수 있게 해준다. 집이나 회사보단 휴대용 기기를 사용할 때 더욱 요긴할 듯 하다.

Clipmarks

네이트통처럼 웹 페이지를 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펌한 내용을 블로그에 전송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FireShot

스크린샷을 찍을 때 쓴다. 스크롤바 아래에 숨겨져 있는 웹 페이지 화면까지 찍는 기능이 있어 좋다.

IE Tab

파이어폭스에서 인터넷 익스플로러를 쓰게 해준다. IE를 띄우기 정말 싫을 때 좋았는데, 요즘엔 안 쓴다. IE 대신 The World Browser를 쓰기 때문에 이 확장기능은 거의 안 쓴다. 이 브라우저는 IE 기반이라 인터넷 뱅킹을 할 때도 문제 없고, 가볍고 빠른 데다가, 마우스 제스처 같은 부가 기능도 제공한다.

웹 개발용 확장기능

Web Developer

CSS를 실시간에 바꿔가며 적용한다던가, 자바스크립트가 적용되기 전이나 적용된 후의 웹 페이지 소스 코드를 본다던가 할 때 유용하다. 기능이 아주 다양한데, 그 중 일부만 활용해봤다.

Firebug

전문 웹 프로그래머는 아니라서 자바스크립트에 약한데, 그래도 가끔은 자바스크립트 문제를 직접 해결해야 할 때도 있다. 그럴 때 자바스크립트 디버거가 없으면 어떻게 할 도리가 없다.

한번 써볼까 싶은 확장기능

글쓴이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트위터
  • Sep 24, 2021
    https://t.co/S3ae6oXB85 지를까 말까 그것이 문제로다
  • Sep 24, 2021
    여기도 방탄이네 와우 https://t.co/axdtKmUaGN
  • Sep 24, 2021
    일관성 없는 사람에 대한 비난 문구로 대표적인 게 내로남불 아닐까 싶은데 실은 대부분의 사람은 일관성이 있다. 일관성이 없다 싶으면 그 사람의 동기를 잘못 파악했을 뿐이다. 잣대를 잘 들이대면 일관성 없다 생각한 사람에게서 일관성을 찾아볼 수 있다

This Post Has 9 Comments

  1. astraea

    다른건 모르겠지만
    ff3 를 쓰신다면
    McAfee SiteAdvisor 보다는
    ff3 자체 보안기능이 훨씬 좋습니다-_-
    McAfee SiteAdvisor 가 Y! 에 채용되어 써보면..
    그닥 못 잡아내더군요;;;;
    Y! 도 McAfee SiteAdvisor 대신
    그냥 http://www.stopbadware.org/ 에 참여하라고하고싶은 마음;
    google, ff3 등에 사용되는게 저걸로 알고 있어요

  2. 최재훈

    어차피 백신은 따로 있으니, 예방차원에서 쓰는 거지요. 파이어폭스 3의 자체 보안기능이란 게 실은 파이어폭스 2 때부터 있지 않았나요? 이번에 보니까 메뉴가 조금 바뀌긴 했지만, 똑같은 기능이라 짐작하는데 확실하진 않네요.

    SiteAdvisor은 익스플로러용이 있으니까, 공용으로 쓰는 컴퓨터엔 딱 좋은 솔루션 같습니다. 사실 저에겐 그리 필요한 확장기능은 아닌데, 가끔 한국 사이트들이 어떤 평가를 받는지 알 수 있어 좋습니다. 티스토리 같은 경우 주황색(약간 위험)으로 표시되는데, 그 이유를 찾아보니 어떤 사람이 자신의 블로그에 이상한 첨부파일을 올려놓은 탓이더라구요. 정말 민폐지요. 크.

  3. astraea

    관련 기능이 나름 업그레이드되서;;
    제가 그닥 사양 안 좋은 메인컴에서
    ff2 를 ff3 로 바꾼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하지요-0-

  4. 편집장

    와~ 좋은 확장기능들 중에 모르는 게 많았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5. 최재훈

    astraea: 아직 펜티엄 3 쓰세요? 돈 쓰기 싫으시면 중고로 하나 장만하셔도 좋아요. 하이퍼스레딩 지원되는 모델 정도면 멀티태스킹할 때 편하거든요.

    편집장: 가끔 파이어폭스 확장기능 사이트 가셔서 둘러보시면 좋아요. ^^

  6. astraea

    제 랩탑은 그렇고
    거실컴은 그나마 좀 낫고..(cell d320)
    그래서 그럭저럭 버틸만해요
    학교 졸업하거나 그럼 새로 장만해야지요
    ssd 저렴해지길 기다리고 있습니당-_-;

  7. 최재훈

    아하, 그러시군요. SSD는 탐이 나긴 하는데, 역시 좀더 가격이 내려가야 살 엄두가 나겠더라구요.

  8. 메이비

    안녕하세요.
    Adblock Plus의 한국 필터 목록의 관리자입니다.
    앞으로는 누리꾼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여 제거되지 않은 광고나 웹 페이지 오작동 피해를 접수받아 목록에 반영해드립니다. 그러니 직접 광고를 제거할 필요없이 광고 제거 요청을 해주시면 됩니다. http://corset.tistory.com/guestbook

    참고 사이트 : http://corset.tistory.com/124

  9. 최재훈

    오. 안 그래도 사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하면 좀더 괜찮은 서비스가 나올 것 같다고 생각하던 참인데요.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