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숭배의식, 카고 컬트

1945년 말 호주의 시사잡지 ‘월간 태평양 군도(Pacific Islands Monthly)’ 는 파푸아뉴기니 원주민들의 이 새로운 풍습을 ‘카고 컬트(Cargo-Cult)’라고 명명했다. ‘화물 숭배’ 쯤 되는 말이다. 그후 카고 컬트란 신조어는 외부에서 온 제도나 물건들을 이유도 모른 채 무작정 모방하는 원시부족의 의식(儀式) 과 행태를 일컫는 학술용어로 정착됐다. 카고 컬트는 나중에 ‘사이비 과학’이나 ‘모조품’을 지칭하는 용어로까지 진화했다. 외견상 비슷하게 형식은 갖췄으나 알맹이가 없는 연구나 기능이 떨어지는 제품을 빗댄 말이다.

Waiting for the cargo

화물숭배의식의 종교적 의의는 리차드 도킨스가 쓴 만들어진 신에 잘 나와 있다.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