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구독하시는 분들에게

지난 일주일 동안 새 글이 없었습니다. 적어도 한국어 블로그는 그랬습니다. 하지만 영문 블로그나 기타 웹 서비스에선 꾸준히 글을 올렸습니다. 특히 영문 블로그는 주말을 제외하고 매일 같이 글을 썼네요.

일전에 살짝 언급했듯 통합 RSS 서비스를 새로 구축했습니다. 이 RSS를 구독하면 한국어 블로그, 영문 블로그, Flickr, del.icio.us, 구글 리더에 제가 쓴 글을 한꺼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블로그를 제외한 기타 서비스의 경우, 북마크한 모든 글을 보여 주는 대신 직접 의견을 써넣은 글만 배포하게 만들었습니다. Flickr에 사진을 올리면 본문에 설명을 써넣은 것만 공유하며, del.icio.us나 구글 리더는 다른 블로거의 글을 다시 배포하는 대신 그 글에 대한 제 의견만 전달합니다.

흠, 생각 좀 해봐야겠는데요?

자, 이쯤에서 고민이 생기는데요. http://kaistizen.net/ee/ 로 시작하는 기존 한국어 RSS 서비스를 이 통합 RSS로 대체할 것이냐 말 것이냐. 통합 RSS는 필요 없다. 영어는 귀찮아. 이런 반응이 많을지 몰라 일단 이렇게 별도로 공지합니다만, 기존 서비스를 새 서비스로 대체하는 방안에 대한 긍정적인 의견이 많다면 생각을 달리 할까 싶습니다. 아무래도 구독자에게 일일이 주소를 바꿔 달라 요청해 봐야 서로 귀찮으니까 말이죠.

아차! 영문 블로그는 글 쓰고 전문가에게 교정 받습니다. 언제까지 교정 받을진 모르겠지만 원본과 교정본을 함께 올릴테니 영어 공부하실 때 도움이 될지도 모르겠네요.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