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메다-토끼의 미투데이 - 2010년 7월 29일

  • 글의 취지는 이해하는데 “애플·마이크로소프트·오라클은 10명의 천재가 10만 명을 먹여 살린다”는 문구는 그야말로 모 하드웨어 제조업체의 정신이라 꺼림칙하네. 팀 단위로 일하는 업종에서 “나만 최고야”식의 태도는 아니지.(2fb 나도 잘난 척은 잘하지만 너도 잘났고 나도 잘난거지 ㅋㅋ) 2010-07-29 09:44:40
  • 조직이나 회사 또는 업계 관행에 대해 할 말이 많다만, 사회생활할수록 조심스러워지는 건 나도 어쩔 수 없구나.(2fb 어쩌겠냐) 2010-07-29 11:03:48
  • 가르쳐달라고 해도 귀찮아서 넘기곤 하는데 그냥 해주겠다고 해도 안 받는구나. 주는 사람이나 받는 사람이나 서로 통해야 뭐가 이뤄지는 게지.(2fb 아쉽군) 2010-07-29 17:02:52
  • 다툼이 나면 아버지가 경찰이라는 둥 부모를 파는 애들이 있다. 글쎄, 대검 부장 정도라면 모를까 상대가 더 잘나서 되려 아버지에게 피해가 갈지 모른다는 생각은 못하는 듯 하다. 부모가 대통령이라면 맘껏 팔아도 될 듯 하지만 ㅋㅋ(2fb 애들이란) 2010-07-29 20:05:26
  • 오늘은 즐거운 레슨날! 1시간 남았다.(2fb 으흐흐) 2010-07-29 20:43:16
  • 조금만 작은 회사였으면 중간관리직을 받았을 것이기 때문에 윗사람들이 괴로운 상황에서 어떻게 대처하나 유심히 본다. 나같으면 폭발했을 그런 상황에서도 인내하는 표정조차 없이 잘 넘어가는 걸 보며 감탄! 기술보단 관리자의 자세를 배운달까. 기술은 혼자 공부하는 거구.(2fb 회사생활이란 이런 거 아닌가 싶기도) 2010-07-29 21:20:16

이 글은 안드로메다-토끼님의 2010년 7월 28일에서 2010년 7월 29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