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식당

  • Post author:
  • Post category:Journal
  • Post comments:1 Comment
  • Post last modified:February 8, 2020

연어뱃살덮밥은 간이 적당하고 연어는 두툼하다. 짬뽕은 어마어마한 크기라서 한 테이블에 하나만 주문가능하다. 불맛이 있고 사골 육수에 얼얼하지는 않은 정도의 매운 맛이 적당하다. 채소도 아삭아삭 씹힌다. 어떤 맛집을 가도 짬뽕은 짬뽕일 뿐이었는데 여기는 좀 다르다. 어찌 보면 짬뽕보다는 다른 중국 가정요리 집에서 먹던 면 요리에 가까워서 그렇게 느끼는지도 모르겠다.

October 25, 2018 at 03:44PM

Author Details
Kubernetes, DevSecOps, AWS, 클라우드 보안, 클라우드 비용관리, SaaS 의 활용과 내재화 등 소프트웨어 개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도움을 요청하세요. 지인이라면 가볍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다면 저의 현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협의가능합니다.

This Post Has One Comment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