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의 모험

경영의 모험.

550쪽을 읽는데 이렇게 오래 걸리다니! 전자책에 익숙해졌더니 종이책을 읽기가 이렇게 불편해졌네.

아무튼 책에 대해 이야기하자면 시중에 넘치는 일반적인 경영서와는 많이 다르다. “만유 인력의 법칙”을 발견했다며 요란을 떠는 대신 여러 사례를 차분하게 들여다 보는데 집중한다. 마케팅 또는 기술 혁신 등 특정 사안에 집중하는 대신,

  • 거대한 프로젝트의 총체적 실패
  • 부의 재분배 문제
  • 기업의 윤리적 책임
  • 의사소통과 정치적 수사
  • 기업가 정신의 본질
  • 기밀과 이직의 자유

등등 다양한 사안을 폭넓게 다루며 그 과정에서 저자의 견해를 강요하기보단 저자가 제기한 문제를 읽는 이가 스스로 판단하게 돕는다. 60년대 말에 출간된 책이라고 믿기지 않을만큼 모든 문제가 반세기가 지난 오늘날의 이야기 같이 생생하다. 정말, 정말 즐겁게 읽었다. 여러 해에 걸쳐 두 번, 세 번 읽는 몇 안 되는 책이 되지 않을까 싶다.

via https://dayone.me/1I5UzXt

최 재훈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고성능 서버 엔진, 데이터베이스, 지속적인 통합 등 다양한 주제에 관심이 많다.
Close Menu